logo

닫기
지우기
닫기

공유하기

메뉴

logo

검색

전지윤, 첫 단독 팬미팅 성료

2016년 11월 07일 17:0753:53 송고

정백희 기자 news@

[빅데이터뉴스 정백희 기자] [글로벌경제]

center
전지윤이 첫 단독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전지윤은 지난 5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 인근에서 첫 솔로 싱글 앨범 '낮 AND 밤'을 발표한 후 첫 단독 팬미팅을 열었다.

이날 전지윤은 특별한 게스트 없이 진행자 겸 가수로 편안한 분위기를 이끌어내며 팬들과 직접 소통에 나섰다. 또 자신이 직접 작사, 작곡한 신곡 '내가 해'와 '자석', ‘언프리티 랩스타2’ 당시 미션곡 ‘바꾸지마’의 라이브 무대를 선보이며 팬들을 더욱 열광케 했다.

특히 ‘내가 해’는 ’언프리티’ 출연 초반 힘들었던 시기를 고백하며 유행어가 돼버린 ‘내가 해’에 이중적 의미를 담은 힐링 곡이라고 전해 공감을 얻었고, ‘자석’에 대해선 첫 눈에 반하는 판타지 같은 사랑을 경험해본 적이 없어 상상하여 쓴 곡으로 곡의 느낌을 살리기 위해 노래 부를 때 야한 상상도 한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 밖에 실제로는 귀여움이 있다며 실생활 애교를 깜짝 선보여 반전 매력을 드러내는 가 하면, 제주도와 필리핀에서 각각 찍은 뮤직비디오, 앨범 재킷 촬영 비하인드와 함께 불확실한 미래에도 가수의 꿈을 위해 열정을 쏟아 부었던 연습생 시절부터 최근 소속사도 옮기고 힘든 시기를 함께한 주변 사람들에 대한 고마움을 전하는 등 허심탄회하게 솔직한 토크를 이어갔다.

또 전지윤은 함께 작업하고 싶은 아티스트로 “헤이즈, 키썸과는 친하기도 하고 곡에 대한 상의도 많이 했다. 같이 하게 되지 않을까? 그리고 서 사무엘 아티스트와도 작업하고 싶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끝으로 전지윤은 “솔로 가수로 첫 시작이고 꿈이 많다. 이미 마인드맵을 그려놨다. 음악적으로 인정도 받고 싶다”고 포부를 전했고, 팬들의 요청에 앞으로 댄스에 R&B, 록, 힙합까지 다양한 장르를 선보이겠다며 이어 팬들과의 여행도 약속해 팬들을 더욱 기쁘게 했다.

한편, 첫 단독 팬미팅을 성료한 전지윤은 앞서 첫 솔로 싱글 앨범 '낮 AND 밤'이 공개와 동시에 국내를 넘어 해외 아이튠즈 메인 음반 차트인 톱 앨범즈((Top Albums) 부문에서 베트남 국가 1위, 헝가리에서는 3위를 차지하는 등 좋은 반응을 얻으며 솔로 뮤지션으로서의 행보에 더욱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정백희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HEADLINE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