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닫기
지우기
닫기

공유하기

메뉴

logo

검색

[IT 인사이트] 아이폰 전문가 KT에서 ‘아이폰 X’을 선보인다

2017년 11월 25일 16:3839:39 송고

이승주 기자 news@

“아이폰 전문가 KT, 10년 아이폰의 역사를 이어간다”

center
(사진=KT)
[빅데이터뉴스 이승주 기자] KT(회장 황창규)는 애플사의 아이폰 10주년 기념작 아이폰 X을 출시하고, KT 전용 업그레이드 프로그램인 ‘아이폰 X 체인지업’, 결합할인 및 제휴카드 할인 등을 선보이며 고객 맞이에 나선다고 25일 밝혔다.

◇완전히 새로운 세대의 아이폰 출시

아이폰 X은 기기 전체가 디스플레이인 새로운 방식의 5.8인치 Super RetinaTM 화면이 적용됐으며 전∙후면에는 스마트폰 사상 가장 견고한 글래스가, 측면에는 애플이 제작한 고강도 스테인리스 스틸 밴드가 적용돼 강성을 높였다.

새롭게 선보이는 뉴럴 엔진이 탑재된 A11 Bionic 칩은 게임과 앱에서 탁월한 증강현실 경험을 구현하며, 머신 러닝이 적용된 Face ID 기능으로 혁신적이고 안전하게 잠금풀기, 인증, 결제를 가능하게 한다. Face ID를 지원하는 TrueDepth 카메라는 ‘인물 사진 모드’의 ‘인물 사진 조명’으로 깊이감 있는 셀프 촬영이 가능하며, 50가지의 다양한 얼굴 근육의 움직임을 캡춰하고 분석해 재미있고 새로운 방식으로 사용할 수 있는 애니모티콘 기능도 제공한다.

두 개의 후면 카메라는 광학 이미지 흔들림 보정(OIS) 기능을 갖춘 1200만 화소의 와이드 앵글, 망원 렌즈가 적용돼 향상된 애플의 이미지 신호 프로세서(ISP)와 함께 고객이 더욱 아름다운 사진과 카메라를 찍을 수 있도록 해준다.

◇ KT 아이폰 X 1호 가입자 탄생

KT는 아이폰 X 사전예약 고객 중 아이폰 X 출시 행사 참여 신청을 한 고객 100명을 추첨해 개통 시작일인 24일 광화문 KT스퀘어에서 ‘아이폰 X 론칭 페스티벌’ 행사를 진행했다. 현장에서 KT 박현진 유무선사업본부장이 초청 고객을 환영하고 함께 카운트다운을 외치며 행사 시작을 알렸다.

KT 아이폰 X 1호의 영예는 지난 18일부터 6박 7일간 현장에서 대기한 20대 손현기(남, 만 26세)씨에게 돌아갔다.

손현기씨는 “2009년 KT가 아이폰 3GS를 출시할 때부터 현재까지 8년간 KT 아이폰을 사용해 왔고 지금도 아이폰 6S 모델을 사용하고 있다”며 “세대를 거듭할 수록 늘 새롭고 놀라운 감동을 줬던 아이폰이 이번에는 자기 스스로를 탈피해 새로운 풀스크린 인터페이스로 넘어와 새로운 스마트폰의 기준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손현기씨는 “늘 KT를 이용해 왔으며 결합할인, 멤버쉽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어 주저 없이 KT에서 개통하기로 마음 먹었다”며, “이번 행사에 참여한다는 것이 개인적으로 좋은 추억으로 남을 것 같다.”고 전했다.

KT 1호 개통고객에게는 데이터선택 76.8 요금제를 2년 무상 지원하고 애플워치3, 기가지니 LTE, 벨킨 액세서리 세트 등 소정의 혜택이 주어졌다. 2~3호 고객에게는 애플워치3와 벨킨 정품 무선 충전 패드, 초청고객 100명 전원에게는 기본 액세서리 세트가 제공됐다. 이외에도 참석자 전원에게 벨킨 강화 유리가 제공되어 현장에서 전문가가 직접 부착해주는 부착 서비스도 제공했다.

◇배터리 절감기술(C-DRX), 음성통화(VoLTE) 중에도 배터리 절감

이날 현장에 참석한 고객들은 최근 음성통화(VoLTE)까지 적용된 KT의 ‘배터리 절감기술(C-DRX)’도 체험할 수 있었다. KT는 지난 4월 적용한 배터리 절감기술을 한 차원 더 발전시켜 음성통화(VoLTE)까지 영역을 확대했다.

다양한 기술과 파라미터에 대한 배터리 절감 효과 및 품질을 면밀히 검토, 여러 차례 필드 테스트를 통해 10월 20일 국내 최초로 LTE 전국망에 적용했다. 이를 통해 고객은 데이터 서비스와 더불어 음성통화(VoLTE) 중에도 배터리 절감 효과를 누릴 수 있다.

◇ 제휴카드, 포인트 등 다양한 추가 할인

KT고객은 다양한 추가할인을 통해 아이폰을 더욱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프리미엄 슈퍼할부 현대카드’로 아이폰 X을 할부 구매하면 이용 실적에 따라 2년간 최대 48만원의 통신비 할인에 6만원 캐시백을 더해 총 54만원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클립 슈퍼할부 롯데카드’로 아이폰 X과 클립카드를 할부 구매해도 이용 실적에 따라 2년간 최대 48만원의 통신비 할인에 8만원 캐시백을 더해 총 56만원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 외에도 KT 멤버십 포인트를 통한 추가할인 및 포인트파크를 통해 각종 제휴사 포인트를 모아 추가할인 받을 수 있다.

◇아이폰 X 체인지업으로 1년 후 출고가 최대 50% 보상

KT는 아이폰 X 구매 고객이 중고폰 보상 받을 수 있는 전용 프로그램 ‘아이폰 X 체인지업(12•18개월)’을 선보인다. 12•18개월 후 사용 중인 아이폰 X을 반납하고 최신 아이폰으로 기기 변경하면 출고가의 최대 50, 40% 보상 혜택을 제공한다.

특히 아이폰은 매년 단말을 변경하려는 고객의 수요가 높은데, KT 고객은 ‘아이폰 X 체인지업’으로 보상받아 1년 만에 부담 없이 새 아이폰으로 변경할 수 있다.

월 이용료는 12•18개월 프로그램 각 1500원•1100원으로 LTE 요금제 이용 고객이라면 누구나 보유한 멤버십 포인트로 월 이용료를 100% 할인 받을 수 있다.

◇ ‘프리미엄 가족결합’으로 데이터 무제한(속도제어) 요금제 최대 반값

‘프리미엄 가족결합’은 KT 인터넷과 모바일 65.8 요금제 2회선 이상 결합하면, 모바일 두 번째 회선부터 25% 결합할인을 제공하는 상품이다. 선택약정까지 적용 받으면 총 50%를 할인 받아 현재 월정액 6만5890원으로 제공되고 있는 데이터 무제한(기본제공량 소진 후 매일 2GB+최대 3Mbps속도로 무제한) 요금제를 반값인 3만289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수험생 연령대인 1998~2000년생이라면 ‘Y수능 데이터 무제한 페스티벌’을 통해 더 낮은 월정액으로 데이터 무제한을 이용할 수 있다. ‘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 시험을 맞아, 가입 시 6개월 간 매월 최대 1만4390원 추가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선택약정할인 및 프리미엄 가족결합 할인을 함께 적용 받는 고객은 최저 1만8500원에 데이터 무제한을 사용할 수 있다.

지난 24일부터 정식 판매되는 KT의 아이폰 X는 전국 KT매장 및 KT샵을 통해 구입할 수 있으며, 제품에 대한 상세한 설명 및 혜택은 KT샵에서 확인할 수 있다.

KT 유무선사업본부장 박현진 상무는 “KT는 2009년 아이폰 3GS를 시작으로 8년간 꾸준히 아이폰을 출시해 고객 만족 서비스를 제공해왔다”며 “이번 아이폰 X 역시 차별화된 프로그램과 요금제로 KT를 믿고 기다려 준 고객들의 만족을 위해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승주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HEADLINE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