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한국주거복지 사회적협동조합, ‘2018 자활기업 지원 성과보고회’ 최우수 자활기업 인증

전국 조합원들과 함께 일자리 창출 및 사회적 역할 수행 모범사례 선정

기사입력 : 2018-12-21 14:19
+-
center
2018 우수자활기업으로 선정된 한국주거복지 사회적협동조합
[빅데이터뉴스 최민영 기자] 한국주거복지 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김정태)이 19일(수) 용산아이파크몰에서 개최된 ‘2018 자활기업 지원 성과보고회’에서 2018년 보건복지부 선정 최우수 자활기업으로 인증받았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는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 및 사회적 역할을 수행하는 자활기업을 우수자활기업으로 선정하여 성과홍보 및 모범사례로 활용하고 취약계층의 안정적인 일자리 제공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선정하고 있다.

최우수 자활기업으로 선정된 한국주거복지 사회적협동조합은 보건복지부가 인정한 주거복지 분야 전국자활기업으로 저소득층 일자리창출 및 사회적 역할을 수행하는 모범사례로 인정받았다.

특히 2014년부터 전국 취약계층과 사회복지시설을 대상으로 주택 개보수 및 에너지효율개선 시공과 임차비 지원으로 1203호를 지원하고 지방에서는 최초로 전주형 사회주택 공급 및 운영, 카자흐스탄 고려인 강제이주 80년 기념사업으로 고려인 동포들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현지 청년들을 대상으로 건축기술을 지원하는 봉사활동을 꾸준히 펼친 것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한국주거복지가 이러한 활동을 펼칠 수 있었던 원동력은 전국 120개 주거복지(집수리) 자활기업들이 조합원으로 구성된 협동조합이기 때문에 가능했다. 조합원들은 4일(화) aT센터에서 개최된 ‘제14회 주거복지인한마당대회’에서 전북주거복지협동조합가온(단체), 전남주거복지협동조합 강영수 전 사무국장, 전남 장흥 온누리건축 위훈 대표가 국토교통부 장관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또한 한국주거복지 사회적협동조합 임형석 상임이사는 5일(수) K-BIZ 중소기업 DMC타워에서 개최된 ‘제5회 자활사례관리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보건복지부가 선정한 ‘제10대 자활명장’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차지했다.

한국주거복지 사회적협동조합 김정태 이사장은 “최우수 자활기업이라는 자부심으로, 조합원들과 함께 우리사회 취약계층들의 주거복지 향상을 위해 최일선 현장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민영 기자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목록으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