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닫기
지우기
닫기

공유하기

메뉴

logo

검색

중국 장시성 청소년 교류단, 전남 방문 역사 문화 체험

2019년 07월 11일 18:0414:14 송고

오중일 기자

center
전남도청사/사진=전라남도
[빅데이터뉴스 오중일 기자]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는 장시성 교육청 관계자 및 대학생 30명으로 구성된 중국 장시성 청소년 교류단이 11일부터 8일 일정으로 전남을 방문, 교류활동을 펼친다고 밝혔다.

전라남도와 장시성 간 청소년 교류는 2009년부터 시작됐다. 지난해까지 16회에 걸쳐 대학생 733명이 참여해 상대국의 역사․문화․사회를 이해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 교류 기간 동안 장시성 청소년 교류단은 전남 참가 학생 가정에서 1박 2일간 홈스테이와 떡갈비 만들기, 한복 체험의 생활문화를 접하고, 화순 능주향교, 강진 다산초당, 담양 죽녹원 등 전남의 다채로운 역사문화를 체험하게 된다.

또한 중국 장시성 학생들이 중국전통무용·전통 음악 등 공연을, 전남 청소년들이 케이팝 공연·밴드공연을 선보이며 두 나라의 문화를 이해하는 기회를 갖는다.

장시성 청소년교류단과 홈스테이 결연을 맺은 전남 청소년 등 30명은 오는 11월 초 중국 장시성을 방문할 예정이다.

김성훈 전라남도 희망인재육성과장은 “지역 청소년이 상대국 문화를 직접 체험하는 기회를 통해 상호 이해와 우의를 증진하고, 나아가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인재로 성장하도록 하겠다”며 “앞으로도 우호협력 지역과의 국제교류 및 교육협력 사업을 활발히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오중일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