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닫기
지우기
닫기

공유하기

메뉴

logo

검색

사이버대학교 브랜드평판 4월 빅데이터 분석…1위는 '경희사이버대학교'

2019년 04월 03일 13:3018:18 송고

김수아 기자 news@thebigdata.co.kr

center
[빅데이터뉴스 김수아 기자] 사이버대학교 브랜드평판 2019년 4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경희사이버대학교, 2위 서울사이버대학교, 3위 한양사이버대학교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소비자에게 사랑받는 사이버대학교에 대한 브랜드 빅데이터 평판분석을 했다. 사이버 대학교 브랜드평판 분석은 2019년 3월 3일부터 2019년 4월 2일까지의 브랜드 빅데이터 10,314,702개를 분석했다. 지난 2018년 11월 브랜드 빅데이터 8,233,281개와 비교하면 25.28% 증가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사이버대학교 브랜드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디지털 행태를 평판 분석 알고리즘을 통해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분석했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를 측정할 수 있다.

center

2019년 4월 사이버대학교 브랜드평판 순위는 경희사이버대학교, 서울사이버대학교, 한양사이버대학교, 서울디지털대학교, 고려사이버대학교, 숭실사이버대학교, 한국열린사이버대학교, 부산디지털대학교, 국제사이버대학교, 영진사이버대학교, 대구사이버대학교, 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학교, 원광디지털대학교, 글로벌사이버대학교, 건양사이버대학교, 한국복지사이버대학, 세종사이버대학교,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화신사이버대학교 순으로 분석됐다.

1위를 기록한 경희사이버대학교 브랜드는 참여지수 955,514 미디어지수 20,186 소통지수 14,300 커뮤니티지수 212,777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202,777로 분석됐다. 지난 2018년 11월 브랜드평판지수 808,074와 비교하면 48.848% 상승했다.

2위, 서울사이버대학교 브랜드는 참여지수 878,437 미디어지수 80,555 소통지수 16,400 커뮤니티지수 201,040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176,433 로 분석됐다. 지난 2018년 11월 브랜드평판지수 904,276와 비교하면 30.10% 올랐다.

3위, 한양사이버대학교 브랜드는 참여지수 1,036,262 미디어지수 13,394 소통지수 14,800 커뮤니티지수 110,388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174,845 로 분석됐다. 지난 2018년 11월 브랜드평판지수 829,061와 비교하면 41.71% 상승했다.

center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9년 4월 사이버대학교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경희사이버대학교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사이버대학교 브랜드 카테고리는 지난 2018년 11월 브랜드 빅데이터 8,233,281개와 비교하면 25.28% 증가했다. 세부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26.10% 상승, 브랜드이슈 69.40% 상승, 브랜드소통 29.26% 상승, 브랜드확산 7.67% 상승했다"고 밝혔다.

구 소장은 이어 "사이버 대학(Cyber University)은 인터넷을 이용해 강의를 듣고 학위를 취득할 수 있는 교육 방식을 제공하는 대학을 이른다. 온라인 대학으로도 불린다. 인터넷을 통해 교수자가 제공한 교육 서비스를 학습자가 시간과 공간의 제약을 받지 않고 학습하고, 일정한 학점을 이수하는 경우 학사 학위 또는 전문 학사 학위를 수여하는 고등 교육 체제이다. 학생이 인터넷을 통해 수업을 듣고, 시험을 보거나 과제를 제출하는 방식으로 학사 운영을 한다."라고 설명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브랜드의 평판지수를 매달 측정하여 브랜드 평판지수의 변화량을 발표하고 있다. 이번 사이버대학교 브랜드 평판지수는 2019년 3월 3일부터 2019년 4월 2일까지의 19개 사이버 대학교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 결과다.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