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닫기
지우기
닫기

공유하기

메뉴

logo

검색

SK이노베이션 김준 총괄 사장, 코로나19로 채용중단 극복한 화상면접장 찾아 인력채용 점검

2020년 04월 09일 17:0203:03 송고

박건율 기자

center
사진제공 = SK이노베이션
[빅데이터뉴스 박건율 기자] “경험해 보지 못 한 비상한 시기의 위기 상황은 과거에 했던 방식이 아닌 비상한 방식만으로 극복할 수 있다” 코로나19 등 복합적인 이유로 위기를 겪고 있는 SK이노베이션의 김준 총괄 사장이 강조한 내용이다.

SK이노베이션은 김준 총괄 사장이 최근 진행 중인 신입사원 채용 현장을 찾아 코로나 19로 인해 중단될 위기에 처했던 인력채용 현장을 점검하고, ‘비상한 방법을 통한 위기극복’을 주문했다고 9일 밝혔다.

SK이노베이션은 필기전형에서 면접전형에 이르기까지 비대면 접촉 방식인 화상으로 신입사원 수시채용전형을 진행하고 있으며, 김준 총괄 사장이 코로나19 위기극복 현장 점검 차원에서 화상면접장에 직접 참관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수 기업들은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방안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엄격하게 시행하면서 채용을 중단해 기업 경영활동에서 가장 중요한 인력확보에 비상이 걸린 상태다.

특히 취업 준비생들에게는 취업에 대한 불확실성으로 작용하고 있는 상황이다.

SK이노베이션은 인력채용 중단이라는 초유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회사가 그동안 준비해온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활용해 화상 전형이라는 혁신적인 대안을 만들어 경력사원 면접부터 화상으로 진행하면서 채용 중단 위기를 극복한 바 있다.

특히 이번에 채용될 신입사원들은 필기시험까지 화상으로 진행해, 채용 전과정을 화상 및 온라인으로 치렀다.

비대면 방식 채용 1기에 해당하는 셈이다.

SK이노베이션 김준 총괄 사장은 화상 인터뷰를 참관하고 “훌륭한 인력 채용은 기업 입장에서 가장 중요한 경영활동 중 하나로, 중단돼서는 안된다”며 “취업준비생들에게는 남은 인생의 출발선이 되는 만큼 취업준비생들의 마음을 헤아려, 어렵지만 차질없이 정상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전통적인 채용방식인 대면 형태의 채용이라면 이 같은 채용절차는 중단될 수 밖에 없었겠지만,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접촉 방식 채용이라는 획기적인 방법으로 전환해 중단 없이 채용을 진행할 수 있게 됐다”고 의미를 평가했다.
김준 총괄사장은 “SK이노베이션은 현재 코로나19뿐 아니라 복합적인 이유로 과거에 전혀 경험해 보지 못한 위기 국면을 마주하고 있다”면서 “비대면 접촉 방식으로 채용 중단 위기를 극복한 것처럼, 비상한 시기에는 비상한 방식만으로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하며,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통한 전사 위기 극복을 주문했다.

김준 총괄사장은 면접을 마친 지원자에게 “채용 일정이 지연돼 지원자 여러분들이 준비하는데 어려움을 겪게 해 안타깝고, 화상 필기전형에 이어 생소한 환경에서 면접까지 치르느라 고생이 많았다”며, “SK이노베이션은 앞으로도 여러분의 꿈과 행복을 응원하겠다”라며 격려했다.

한편, 이번 면접은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과 충청남도 서산 사업장에서 7일, 8일 양일간 진행됐다.

최종 합격자는 다음주에 발표된다.

박건율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HEADLINE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