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닫기
지우기
닫기

공유하기

메뉴

logo

검색

로또 34억 당첨금 날린 여성 눈길 “폭우 때문에 못 사”

2020년 08월 04일 11:5117:17 송고

차미혜 기자 news@thebigdata.co.kr

center
[빅데이터뉴스 이병학 기자] 지난 1일 추첨한 제922회 동행복권 로또 추첨결과 1등 당첨번호는 ‘2·6·13·17·27·43’로 결정됐다. 2등 보너스 번호는 ‘36’이다. 1등 당첨자는 모두 6명으로 한 사람당 34억 1,790만 4,500원을 받는다.

한편 로또 전문 커뮤니티 로또리치에는 922회 1등 당첨번호를 받고도 구입을 못했다고 주장하는30대 여성의 사연이 공개됐다.

사연의 주인공 김규영(가명) 씨는 “물난리가 났어요… 정신없어서 못샀는데…”라며 1등을 놓쳤다고하소연했다.

그는 “9번째 받은 번호가 1등 당첨번호”라며 “내 것이 아니었다고 생각하지만 너무나 참담해서 아무것도 손에 안잡힌다”고 토로했다.

매주 문자로 제공하는 로또 분석번호를 받았다는 그는 “토요일에 번호를 받아 바로 구입하곤 했다”며 “제가 사는 곳이 물난리가 났다. 계속 폭우가 쏟아졌다. 정신이 없어서 구입을 못했다”고 호소했다.

이어 그는 “오죽하면 창문도 다 확인했는데 바닥에 물이 쏟아져 나왔다”며 “천둥소리 때문에 하늘이 찢어지는줄 알았다. 비가 이렇게 많이 오는 것을 처음봤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럴 줄 알았으면 미리 준비할 것 그랬다”며 “가족들한테는 얘기를 안했는데 우울하다”고 전했다.

주말 동안 아쉬운 마음이 컸다는 그는 “주위에 비 피해 입은 집들이 많다”며 “제 복인가 싶다. 얼른 추스리겠다”고 전했다.

사연을 접한 네티즌들은 “너무 안타깝네요”, “하필이면 장마랑 겹쳤어요“, “낙심하시지 마시고 기다리다 보면 또 좋은 일이 올거에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자세한 내용은 로또리치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병학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HEADLINE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