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닫기
지우기
닫기

공유하기

메뉴

logo

검색

보건위기 속 '삼성화재' 온라인 관심도 톱…현대해상·DB손보·KB손보 순

2022년 11월 15일 09:1338:38 송고

한시은 기자

center
[빅데이터뉴스 한시은 기자] 코로나19 위기와 글로벌 경기 하강으로 손보업계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늘고 있는 가운데 올 3분기 국내 10개 손해 보험사를 대상으로 언론 및 유저들의 온라인 포스팅 수를 조사한 결과 '삼성화재'가 1위로 조사됐다.

15일 데이터앤리서치는 본지 의뢰로 지난 7월부터 9월까지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12개 채널 23만개 사이트를 대상으로 국내 손해보험사들의 온라인 총 포스팅 수(정보량 = 관심도)를 조사했다고 밝혔다.

분석 결과 삼성화재가 올 3분기 포스팅 수 6만3,916건으로 관심도 1위를 차지했다. 삼성화재 3분기 정보량은 전년 같은 기간 대비 5만3,238건에 비해 20.06% 증가했다.

삼성화재는 지난 9월 반려견을 위한 장기 펫보험 신상품 ‘위풍댕댕’을 선보이며 많은 반려견을 두고 있는 유저들의 관심을 끌었다. 위풍댕댕은 반려견 외에도 반려인의 위험도 보장하는 상해고도후유장해, 상해수술비, 상해입원일당, 골절진단비 등을 선택해 가입할 수 있다.

이어 현대해상이 6만403건으로 2위를 기록했다. 현대해상은 전년 3분기 대비 4만4,994건에 비해 34.25% 증가했다.
현대해상은 지난 9월 MZ세대를 위주로 제공했던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를 고령층까지 대폭 확대해 고령층에 헬스케어 서비스를 전문적으로 제공함으로써 MZ세대 유저들의 눈길을 끄는데 일조했다.

DB손해보험이 같은 분기 4만767건의 포스팅 수를 기록, 3위를 차지했다. 전년 3분기 대비 2만7,715건에 비해 47.09% 늘어나며 관심도 빅4 중에선 최대 증가율을 기록했다.

DB손해보험은 지난 9월 외산차 부품 정밀심사 및 자동화 처리 지원을 위해 어메스와 함께 맞손을 잡고 고객들의 보험료 부담을 줄이겠다고 밝히면서 재테크에 관심있는 유저들의 시선을 끌었다.

KB손해보험은 3만3,832건으로 4위를 차지했다. KB손해보험은 전년 3분기 대비 2만3,531건에 비해 43.88% 늘며 빅4중 증가율 2위를 기록했다.

KB손해보험은 지난 9월 보험료는 저렴하고 무사고시 추가 보험료 납입 없이 보장이 연장되는 간병보험 'KB 힘이되는 간병보험'을 선보이면서 코로나19 등 시기에 많은 주목을 받았다. 이 상품은 85세까지 중대질병 무사고시 추가 보험료 없이 100세까지 보장을 연장하는 특징이 있다.

이밖에 △메리츠화재 2만4,741건 △흥국화재 1만4,875건 △한화손해보험 1만3,792건△NH농협손해보험 7,624건 △롯데손해보험 7,561건 △MG손해보험 4,428건 순으로 나타났다.

데이터앤리서치는 "보건위기가 3년째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경기 침체 우려가 높아지면서 유사시에 대비하려는 수요가 높아지면서 손보업계에 대한 관심이 크게 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고 밝혔다.

한시은 빅데이터뉴스 기자 bdhse@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HEADLINE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