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닫기
지우기
닫기

공유하기

메뉴

logo

검색

박미정 광주광역시의원, '다문화 감수성 제고 위한 대안 모색' 정책토론회 개최

2019년 09월 16일 19:3252:52 송고

오중일 기자

center
박미정 광주광역시의원/사진=시의회
[빅데이터뉴스 오중일 기자]
광주광역시의회 환경복지위원회(환경복지위원장 박미정)는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당 다문화위원회와 합동으로 오는 17일 오후 2시 시의회 5층 예결위회의실에서 ‘다문화 감수성 제고를 위한 대안 모색’을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아직도 우리 사회에 만연한 결혼 이주여성과 이주노동자를 비롯한 이주민에 대한 편견과 차별을 해소하기 위한 ‘다문화 감수성’ 제고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관련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토론회는 임이엽 광주시당 다문화위원장을 좌장으로, 박미정 시의원의 주제발표에 이어, 신수정 광주시의원, 김일융 광주시 복지건강국장, 이재남 광주시 교육청 정책국장, 이상옥 사)이주가족복지회 이사장, 이주성 사)광주외국인복지센터 대표, 서영숙 국제이주문화연구소 상임대표의 토론으로 진행된다.

오중일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