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닫기
지우기
닫기

공유하기

메뉴

logo

검색

구례군, 구례5일시장 157개 점포 노후전선 정비

2021년 02월 23일 07:2327:27 송고

김정훈 기자

center
[빅데이터뉴스 김정훈 기자] 구례군은 화재에 취약한 전통시장의 화재 예방을 위해 구례5일시장 노후전선 전면교체에 나섰다고 22일 밝혔다.

군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시행하는 '2020년 전통시장 노후전선 정비사업' 공모에 2020년 3월에 선정돼 사업비 4억7천800만 원을 확보했다.

군은 오는 4월까지 구례5일시장 157개 점포를 대상으로 전기설비를 개선할 계획이다.

전통시장 내 화재 발생 원인의 대부분이 누전, 합선인 점을 고려해 개별점포 내 옥내배선, 노후하거나 불량인 콘센트, 차단기, 분전반과 전등 등을 교체해 화재위험 시설에 대한 정비와 안전 검사까지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김순호 군수는 "전통시장 화재의 대부분이 전기로 인해 발생하는 데다 화재 시 밀집된 시장 특성상 피해가 클 수 있다"며 "이번 노후전선 정비사업을 통해 시장 상인들과 이용객들이 안전하게 시장을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구례5일시장에 화재 발생 시 관할 소방서에 자동 통보되는 시스템을 올해 안에 구축해 화재에 안전한 전통시장을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김정훈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HEADLINE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