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닫기
지우기
닫기

공유하기

메뉴

logo

검색

전남도, 설 앞두고 민․관 합동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 실시

2020년 01월 06일 15:2542:42 송고

오중일 기자

center
전남도청사 전경/사진=전라남도
[빅데이터뉴스 오중일 기자]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는 설을 앞두고 7일부터 20일까지 다중이용시설 일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안전점검 대상은 전통시장, 대형마트, 종합여객시설, 공연장 등 도에서 관리하는 주요 138개 다중이용시설이다.

이번 점검은 설을 맞아 많은 사람이 이용하는 시설의 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것이다. 전라남도와 시군, 소방서, 가스안전공사, 안전관리자문단(건축․전기), 관리주체 등과 민․관 합동으로 실시한다.
소방․전기․가스시설의 안전성 및 관리실태 등을 확인하고, 비상구․복도․계단․승강기 등 피난통로 상시 확보 여부, 시설안전기준 등 관계법령 위반 여부 등 안전관리 실태를 집중 점검한다.

점검 결과 가벼운 위험요인은 즉시 시정 조치하고 즉시 시정이 어려운 사항은 별도 보수․정비한다.
과다 예산 소요 등으로 지정 기간 내 정비가 곤란한 시설은 우선 응급조치 후 위험요인 해소 시까지 추적 관리할 방침이다.

임춘모 전라남도 사회재난과장은 “도민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명절을 보내도록 다중이용시설을 철저히 점검하겠다”며 “각 관리주체들도 안전을 최우선으로 해 철저한 시설관리에 나서달라”고 당부했다.

오중일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HEADLINE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