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문화·라이프

서울신라호텔 '어번 아일랜드', 이용객 2만명 돌파

2024-06-26 09:07:54

신라호텔 어번 아일랜드 야경. / 사진=서울신라호텔 제공
신라호텔 어번 아일랜드 야경. / 사진=서울신라호텔 제공
[빅데이터뉴스 한시은 기자] 서울신라호텔은 무더위 속 어번 아일랜드 인기가 날로 높아져, 지난 3월 22일 개장한 이후 2만 명이 어번 아일랜드를 이용했다고 26일 밝혔다. 이 수치는 개장 이후 하루 평균 약 200명이 이용한 정도로, 지난해 동기 대비 30% 늘어난 수치다.

서울신라호텔은 어번 아일랜드 이용객을 위해 △시즌 별로 어쿠스틱 밴드 초청 등 라이브 공연을 진행하고 △휴양지 스타일로 풀 사이드바 메뉴를 개편했으며, △저녁 시간대에는 프라이빗 풀 파티를 개최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오는 7월 5일 첫 개최되는 풀 파티는 ‘어번 아일랜드라는 섬으로 떠나는 여행, 그 곳에서 마주하는 다섯 가지 이야기’ 컨셉 하에 다섯 가지의 색다른 테마로,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되는 7월 5일부터 11월 16일까지 15차례에 걸쳐 열린다.
7월 5일과 6일 양일간 열리는 1차 파티는 ‘기대와 설렘으로 가득찬 여정의 시작’을 주제로 한다.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는 이번 프라이빗 풀 파티는 입장객들에게 보다 여유로운 바이브를 제공하기 위해 선베드, 카바나 등의 전용 좌석을 제공한다. 모든 입장객들은 프리미엄 데낄라 ‘패트론’으로 만든 웰컴 드링크를 즐길 수 있으며, 이용 좌석에 따라 프리미엄 샴페인도 제공된다.

풀 파티 입장권은 시즌에 따라 순차적으로 서울신라호텔 공식 홈페이지 등에서 판매하며, 파티는 오후 8시부터 11시까지 만 19세 이상의 성인을 대상으로 운영된다.

한시은 빅데이터뉴스 기자 hse@thebigdata.co.kr
리스트바로가기

헤드라인

빅데이터 라이프

재계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