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닫기
지우기
닫기

공유하기

메뉴

logo

검색

풀무원다논, '내시피'족 위한 액티비아 요거트 활용 레시피 공개

2020년 09월 17일 15:3247:47 송고

심준보 기자

center
이미지 제공 = 풀무원다논
[빅데이터뉴스 심준보 기자] 요거트 전문 기업 풀무원다논(대표 정희련)이 액티비아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인기 제품을 활용한 요리 레시피를 선보였다고 17일 밝혔다.

풀무원다논 액티비아가 유튜브를 통해 공개한 레시피는 기존 액티비아 제품 대비 특허 프로바이오틱스 ‘액티레귤라리스’ 2배에 프리바이오틱스를 더한 ‘액티비아 더블액션’, 달지 않은 ‘액티비아 화이트’, 요거트의 담백함을 살린 ‘액티비아 플레인’ 등 액티비아 인기 제품을 중심으로 구성해 활용 만족도를 대폭 높였다.

무엇보다 누구나 쉽게 따라 할 수 있도록 간단한 식재료를 활용해 건강하고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레시피로 구성했다.

레시피 종류도 산뜻한 브런치나 홈카페 분위기를 물씬 낼 수 있는 메뉴, 이색적인 디저트 메뉴 등 취향에 따라 선택 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 입맛까지 풍성한 브런치 ‘요거트 콜드파스타’, ‘아보카도 요거트 딥’

초가을 경 시원하게 즐기기 좋은 ‘요거트 콜드파스타’에 필요한 재료는 방울토마토, 블랙올리브, 적양파와 파스타면, 그리고 액티비아 플레인 요거트. 슬라이스한 방울 토마토에 블랙 올리브, 적양파와 잘 삶은 파스타 면을 접시에 부어 놓은 액티비아 플레인 요거트 위에 올려주면 끝. 담백한 요거트와 어우러지는 차가운 파스타와 채소, 과일의 건강함을 즐길 수 있다.

좀 더 특별한 무언가를 찾는다면 식빵에 발라 먹기만 해도 좋은 ‘아보카도 요거트 딥’ 레시피를 참고할 수 있다.

최근 건강 과일로도 인기가 높은 아보카도 1개를 잘 으깬 후 액티비아 플레인 요거트 1개를 섞어주고 풍미를 높여 줄 레몬 1/2개 분량의 즙과 소금 약간을 첨가하면 된다.

취향에 따라 좋아하는 허브와 후추까지 뿌려주면 더욱 좋다.
이외에도 맛보는 것만으로도 행복과 특별함 지수를 올려 주는 ‘액티비아 요거트 퀘사디아’와 ‘요거트 크레페’ 등의 레시피도 확인할 수 있다.

▲ 홈카페 분위기를 내고 싶을 때 좋은 ‘액티비아 요거트 티라미수’, ‘액티비아 통밀식빵 푸룬 요거트 컵케이크’

집에서 홈카페 분위기를 내고 싶을 때 커피나 차와 곁들이기 좋은 초간편 레시피도 확인할 수 있다.

잘 구워진 통밀식빵을 한 김 식힌 후 액티비아 더블액션 푸룬을 담고, 여기에 딸기, 블루베리 등을 올리면 한 입 간식으로 좋은 ‘겉바속촉’한 액티비아 통밀식빵 푸룬 요거트 컵케이크를 쉽게 완성할 수 있다.

특히 액티비아 더블액션은 20개국 특허 프로바이오틱스에 프리바이오틱스를 더한 신바이오틱스 제품으로 보다 건강하게 즐기기 좋다.

카페에서 즐길 법한 티라미수도 간편하게 만들 수 있는 레시피도 있다.

‘액티비아 요거트 티라미수’는 촉촉하고 부드러운 티라미수에 정통 요거트 본연의 맛을 높인 액티비아 화이트를 활용해 깔끔한 맛을 높였다.

▲ 건강한 ‘집콕’을 위한 간편 건강 식사에서 디저트까지!

집에서 누구나 쉽게 만들 수 있는 간편 식사 레시피도 확인할 수 있다.

간단하게 액티비아 화이트와 과일을 섞어 건강함은 물론 눈까지 즐겁게 만들어 주는 ‘요거트볼’, 식단 관리 중 가볍고 든든하게 먹기 좋은 불가리아 건강식 ‘타라토르 샐러드’도 액티비아 화이트를 이용해 만들어 볼 수 있다.

여기에 액티비아 더블액션 알로에와 과일을 넣고 얼린 ‘알로에 요거트 바크’나 시원하면서 상큼 달달한 ‘아이스 복숭아 요거트’ 등 시원한 아이스 디저트 메뉴도 만나 볼 수 있다.

풀무원다논 액티비아 관계자는 “최근 역대 최장 기간의 장마에 이어 연이은 태풍과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등으로 실내 생활이 길어지고 있는 현 상황에서 답답함을 느낄 소비자들을 위해 액티비아를 활용한 쉽고 맛있는 레시피를 공개하게 됐다”며 “실내 생활이 길어지면서 장 건강 관리를 위한 요거트 섭취도 다양하고 재미있는 레시피를 활용해 집에서도 건강한 라이프 스타일을 즐기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자세한 내용은 액티비아 홈페이지 및 공식 유튜브에서 확인 가능하다.

심준보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HEADLINE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