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닫기
지우기
닫기

공유하기

메뉴

logo

검색

한국어촌어항공단, "어항관리선 운영 통해 해양오염원 3만7,614t 수거 성공"

2022년 01월 21일 11:2929:29 송고

김수아 기자 news@thebigdata.co.kr

center
지난해 6월, 어항남해3호 여수시 여자만 해역 해양쓰레기 긴급수거 모습
[빅데이터뉴스 김수아 기자] 한국어촌어항공단(이사장 박경철, 이하 공단)은 지난 2021년 어항관리선 운영을 통한 해양오염원 수거 실적을 21일 밝혔다.

어항관리선 운영(국가어항관리사업)은 전국 국가 및 지방어항 수역의 해양오염원(부유·침적오염원 및 항행장애물)수거를 통한 어선의 안전 운항 및 어항의 적정기능을 유지하는 사업으로 공단이 해양수산부로부터 위탁받아 수행하고 있다.

지난해 공단은 보유하고 있는 12척의 어항관리선 운영을 통해 227개소 국가 및 지방어항 등에서 총 3만7,614t의 해양오염원을 수거했다.
특히, 지난해 공단은 전남과 제주도 연안에서 괭생이모자반 190톤을 해상수거했으며 강원 고성(가진항, 오호항), 양양(기사문항, 후진항, 인구항), 강릉(금진항)등을 대상으로 긴급 유지준설을 실시하는 등 적극적인 지원활동을 펼침으로써 어업인의 피해 및 어선 항행 안전사고 예방에 이바지했다.

올해 공단은 사업비 112억원을 투입해 199개소 국가어항 및 지방어항을 대상으로 4만280t 수거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박경철 공단 이사장은 "어업인 인식개선 및 어항의 환경보호를 위한 지속적인 홍보활동 전개로 국민들의 관심과 인식을 제고하고, 어항 환경오염을 예방할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center
지난 2021년 12월, 제34회 깨끗한 항 다시 찾고 싶은 항 캠페인 모습


김수아 빅데이터뉴스 기자 news@thebigdata.co.kr
<저작권자 © 빅데이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HEADLINE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추천 기사